password save
 
 
 
 
 
 
 

 
LITERATUREJOURNALS > DETAIL
  LITERATURE >JOURNALS [414521] Download the full text :   
Title   신축 공동주택에서의 라돈(Rn) 검출량과 이에 대한 대응방안에 관한 고찰 / Radon(Rn) detected Amount and Countermeasures for New Apartment Buildings
Authors   윤정자(Yoon, Jeong-Ja) ; 오명렬(Oh, Myeong-Ryul)
Organization   대한건축학회
Source   대한건축학회논문집, Vol.38 No.6(2022-06)
Page   Start Page(181) Total Page(11)
ISSN   2733-6247
Classification   환경 및 설비 
Keywords   실내공기질; 라돈(Rn); 신축공동주택; 사전점검; 발암물질 // Indoor Air Quality; Radon(Rn); New Apartment Buildings; Move-in Pre-inspection; Carcinogen
Abstract1   2020년 코로나19가 전세계 펜데믹화되면서 실내 자가격리, 사회적 거리두기, 임시생활시설 등 다양한 신조어가 나오게 되면서 실내 격리 공간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 이로 인해 80~90% 이상이 실내 공간에 자발적 또는 인위적으로 갇히게 되고 그 어느 때보다 실내공기질에 대한 중요성이 대두되고 있다. 우리나라의 주무부서인 환경부에서는 실내공기질관리법에 대한 관리를 지난 2003년부터 법정규정으로 시행하고 있으며, 매년 일정기간, 일정횟수 표본 가구를 통해 실내공기질을 측정, 진단평가하여 고지하고 있으며, 권고기준 범위 초과 지자체등에 시정 행정명령과 권고조치를 하고 있다. 실내공기질에 대한 연구는 2000이후 많은 연구자에 의해 연구되어왔으나 신축공동주택 라돈에 대한 연구는 다소 미흡한 면을 보이고 있다. 2018년 국내 외 라돈의 위험성이 지속적으로 제기됨에 따라 우리나라도 2019년부터 라돈에 대한 권고기준 강화방침과 측정진단 고지의무를 하고 있다. 또한, 2018년 1월 1일 이후 사업계획 승인 신축공동주택의 경우 입주민에게 실내공기질에 대해 측정 및 진단 고지를 하여야 하는 의무규정으로 시민들의 알권리를 제공하고 있다. 본 연구는 환경부가 매년 실시하고 있는 신축 공동주택 실내공기질측정 및 평가 내용 중 2017년부터~2020년까지 고지내용을 살펴보고 2021년 6월~10월사이 입주예정인 신축공동주택 약 3천가구의 실제 라돈 측정데이터를 조사 분석하여 환경부의 라돈에 대한 권고기준이 어느정도 지켜지고 있는지, 적합여부를 살펴보고 현 기준인 148Bq/㎥에서 2024년 100Bq/㎥까지 감량을 목표로 하고 있는 추진목표에 대해 시사점을 주고자 한다.
Abstract2   In 2020, COVID-19 became a global pandemic; new vocabulary such as self-quarantine, social distancing, and temporary living facilities emerged in tandem with a rising interest for indoor isolation spaces. As a result, more than 80-90% were voluntarily or artificially trapped in an indoor space, essentially making indoor air quality a top priority. Since 2003, the Ministry of Environment in Korea implemented and imposed on local governments the indoor air quality management law as a statutory regulation to monitor and determine if the recommended standard range is exceeded; it measures, diagnoses, evaluates, and informs indoor air quality from sample households during a certain period and a certain number of times each year. Since 2000, many researchers have studied indoor air quality, but research on radon in new apartment buildings is somewhat insufficient. Since 2018, the dangers of domestic and foreign radon have been intensifying. From 2019, Korea was obliged to strengthen the recommendation standards for radon and to notify its measurements and diagnosis. For new apartment buildings with business plans approved after January 1, 2018, residents were provided with obligatory access to the measured and diagnosed indoor air quality. This study examines the administrative notices from 2017 to 2020 regarding the indoor air quality measurements and evaluations of new apartment buildings conducted by the Ministry of Environment. Actual radon measurement data for approximately 3,000 new apartment housing units scheduled to move in between June and October 2021 were analyzed and evaluated to determine how well the recommended radon standards set by the Ministry of Environment were followed. Additionally, achieving the goal of reducing radon from the current standard of 148Bq/㎥ to 100Bq/㎥ by 2024 was assessed.
Location   대한건축학회